발렌타인이 다가온다.

남자들은 은근 기대하는 그날.

올해는 유노 친구와 함께

초코칩 쿠키를 만들어 보기로 했다.



​​​​​​​​
무지루시에서 산 쌀가루 쿠키믹스와

버터와 우유를 넣고 섞고



반죽위에 랩 씌워서 밀대로 쓱쓱 밀고



여러모양 쿠키틀로 찍어떼내고



오븐판에 나열하고


초코칩 위에 올리고 구우면




서툴지만 완성! ㅋ (좀 먹어버린 뒤에 찍은거라. ㅜ )





초코칩 안넣은 걸로 우유와 함께 간식타임. ㅎㅎ

아직은 초코맛을 모르는 너.

내년엔 초코 맛볼수 있으려나? 더 이후려나.

초코칩넣은 쿠키는 포장해서 아빠에게 줄 예정.

아빠는 좋겠다.


즐겁고 맛있는 하루.






Posted by 봉봉♬

댓글을 달아 주세요